시경 4분기 7회차-빈풍 후기

봄날
2019-12-02 01:45
40

드디어 빈풍을 마무리함으로써 시경의 '풍'을 다 읽었다.

이번 시간에 읽은 시는 치효-동산-파부-벌가-구역-낭발이다.(한자는 너무 어려워 패스~)

<치효>에는 올빼미를 비유해서 주공이 나라를 안정시키느라 뼈골 빠지게 고생한 이야기가 그려진다.  주나라가 선지 얼마 되지 않아 왕실이 아직 확실하게 자리잡지 못해서, 주공은 새의 주둥이가 닳고 꽁지깃이 다 빠지듯이 열심히 섭정의 역할을 하지만 그 공을 인정받지도 못하고 스스로도 안정하지 못하다는 뜻의 노래를 주공이 직접 불렀다고 공자는 해석한다. 

<동산>은 이제 주의 성왕이 주공을 받아들인 뒤의 시이다. 동산 전편은 모두 주공이 동쪽으로 정벌하러 간 지 3년이 되어 돌아오는 병사들을 위로하는 내용으로 되어 있다. 돌아오는 병사들의 모습이 세밀하게 그려지고(외로이 홀로 수레밑에서 잠든다든지), 쥐며느리와 납거미 등을 등장시켜 정벌나간지 오랫동안 집안을 돌보지 않아 황폐해졌을 집을 그리면서 다시 돌아가 그 집을 고칠 것을 마다하지 않는 병사들의 마음, 자신을 기다리고 있을 처자식을 보고 싶은 마음을 쓴 오이와 밤나무 같은 소소한 사물들을 등장시켜 절절하게 그린다. 그리고 미뤘던 남녀들의 만남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파부>는 도끼자루 하나로 주공의 동쪽 정벌의 명분을 세우는 내용이다. 말인즉슨, 주공은 옛 은나라를 계도하여 반란을 일으킨 관숙과 채숙을 주살(법으로 처단한다는 뜻)했는데, 그것은 순임금이 그의 동생 상을 죽이지 않은 것과 비교해서 그 당위성을 설명한다. 암튼 파부에는 직접 주공이 등장하고 있다.

<벌가> 역시 도끼자루가 등장하는데, 달랑 두 장의 시로 되어있다. 동인은 은나라 유민들이라 할 수 있는데, 첫장에서는 주공을 만나보지 못하는 것을 안타까ㄴ워 하고 있고, 두번째 장에서는 주공을 만나 기뻐한다. 무슨 뜻인지 모르겠다. 그리고 별다른 감흥도 나지 않는 시...ㅠㅠ

<구역>은 '풍성하다'는 뜻을 가지고 있다. 하여간 이 시에서 주공은 그 옷입은 것만으로도 많은 이들의 추앙을 받는 존재로 그려진다. 모처럼 동쪽으로 와서 동인들을 만났는데, 이제 조정으로 돌아가면 다시 만나지 못할 것을 아쉬워하면서 부르는 노래라고 한다. 

<낭발>은 주공이 관채의 유언비어 때문에 곤경에 빠진 것을 여우에 빗대어 노래하고 있다. 늙은 이리는 앞으로 가려고 하면 늘어진 턱이 밟히고 뒤로 가려면 꼬리를 밟게 되므로 대략난감한 상황이 될 수밖에 없는데 주공은 이같은 상황에서도 높은 덕으로 자신이 처한 곳을 편안히 여기고 천명을 즐거이 여기므로 큰 고난을 잘 이겨냈다는 내용이란다.

기-승-전-주공의 숭고한덕으로 수렴되는 것이 좀 마땅치않지만 빈풍의 시 역시 자연의 온갖 미물들과 사람들이 섞여 절절한 마음을 표현하는데 거침없다. 작은 날짐승들과 보잘것 없는 곤충들이 등장하면서 소소한 일상에서 찾아낸 그리움, 기쁨, 아쉬움 같은 정서를 유감없이 보여주는 옛사람들의 감수성에 놀란다. 

댓글 1
  • 2019-12-03 09:25

    빈풍을 읽으니 공자가 왜! 왜!왜! 제자들, 아들에게 시를 읽으라고 시를 읽었냐고 시를 같이 이야기 할 수 있겠다고
    했는지 이해가 가는 듯 하네요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알림]
[알림] 게릴라 세미나 -<중국의 고대 축제와 가요> 안내
문탁 | 2019.07.25 | 조회 137
문탁 2019.07.25 137
[모집]
[모집] 2019 이문서당 - 계사전 & 시경 (25)
관리자 | 2018.12.10 | 조회 3999
관리자 2018.12.10 3999
[모집]
[모집] 2018 이문서당 - 우주 최강! 周易 (50)
관리자 | 2017.12.18 | 조회 1947
관리자 2017.12.18 1947
[모집]
[모집] 2017 <맹자> - 동양 정치철학의 정수 (29)
관리자 | 2016.12.25 | 조회 4194
관리자 2016.12.25 4194
[모집]
[모집] 2016 以文서당 - 중국 사유 : 그 내재성의 場 (29)
관리자 | 2015.12.21 | 조회 5347
관리자 2015.12.21 5347
[모집]
[모집] 2015 이문서당 - 사기열전 & 장자내편 (31)
관리자 | 2015.01.03 | 조회 6770
관리자 2015.01.03 6770
[모집]
[모집] 2014 <이문서당> 史記 - 모집 (30)
관리자 | 2013.12.08 | 조회 7626
관리자 2013.12.08 7626
[모집]
[모집] 2013 이문서당에서 <맹자>를 읽습니다 (19)
문탁 | 2013.01.15 | 조회 6948
문탁 2013.01.15 6948
[모집]
[모집] 2012 以文서당 - 상세안내 (1)
관리자 | 2011.12.04 | 조회 3750
관리자 2011.12.04 3750
728
<시경>4-축제회 공지합니다~
이문반장 | 2019.12.09 | 조회 62
이문반장 2019.12.09 62
727
시경 4분기 8회 후기
진달래 | 2019.12.08 | 조회 21
진달래 2019.12.08 21
726
<시경>4-8회 공지~
이문반장 | 2019.12.02 | 조회 64
이문반장 2019.12.02 64
725
시경 4분기 7회차-빈풍 후기 (1)
봄날 | 2019.12.02 | 조회 40
봄날 2019.12.02 40
724
<시경> 4-7회 공지합니다
이문반장 | 2019.11.25 | 조회 63
이문반장 2019.11.25 63
723
시경 후기(4분기 6회차) (1)
산새 | 2019.11.23 | 조회 49
산새 2019.11.23 49
722
<시경>4-6회 공지합니다
이문반장 | 2019.11.18 | 조회 43
이문반장 2019.11.18 43
721
시경4-5회 후기 (4)
지앵 | 2019.11.13 | 조회 72
지앵 2019.11.13 72
720
시경 4-5회 공지입니다~ (1)
이문반장 | 2019.11.11 | 조회 73
이문반장 2019.11.11 73
719
시경 4-4 후기 (3)
뚜띠 | 2019.11.10 | 조회 40
뚜띠 2019.11.10 40
718
<시경>4-4회 공지입니다~
이문반장 | 2019.11.04 | 조회 66
이문반장 2019.11.04 66
717
<시경 4-3 후기> 시란 이런 것이구나! (5)
자누리 | 2019.11.04 | 조회 51
자누리 2019.11.04 51
716
< 시경 > 후기에 대하여 (4)
영감 | 2019.10.28 | 조회 90
영감 2019.10.28 90
715
<시경> 4-3 공지와 결석계 (2)
이문반장 | 2019.10.26 | 조회 47
이문반장 2019.10.26 47
714
절차탁마 - 자르고 다듬고 쪼고 간다는 것에 대해 (3)
문탁 | 2019.10.21 | 조회 105
문탁 2019.10.21 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