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생을 아시나요?

관리자
2019-11-05 19:30
282

양생! 어찌 들으면 도를 찾는 사람들이 하는 말인 것도 같고..
그러나 문탁에서는 양생을 중시하던 역사가 있습니다. 
저는 처음으로 이게 공부거리구나 하고 알게 되었던 건 몇 년 전 축제 때였습니다.
부엔비비르=좋은 삶을 주제로 수행과 양생을 공부하고 실천도 해보았었지요.
자기 몸을 돌본다는 것이 그렇게 중요하다는 것도 양생의 맥락 속에서는 다르게 다가왔었습니다.

아, 잊을뻔 했는데 더 거슬러 가니  일리치가 있군요 .
마치 불로장생이라도 하려는 듯 성장을 일삼던 현대인의 삶에서 일리치가 던진 질문은 꽤 묵직했습니다.
그 중 <병원이 병을 만든다>는 메세지는 논란과 충격과 반성을 가져왔지요.
우리가 자기의 평안을 병원이라는 제도화된 것들에 의존하면서 자립성을 약화시키고 있다는 일갈이었습니다. 
그런데 일리치도 나중에 말을 좀 바꾼 것도 인상적이었습니다. 
자립성을 키우라 했더니 자기 몸에, 또 자기 몸만 지나치게 신경쓰게 되는 일들이 발생해서였을겁니다. 
그러면 어쩌라구? 글쎄요..
한가지는 확실히 알 수 있습니다. 양생에 대해 적합한 태도를 갖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을요.

이번 11월 파지사유인문학에서 공부하게 되는 것이 바로 이 양생에 대한 태도일 것 같습니다.
양생세미나를 이끄는 둥글레는 약사입니다. 북앤톡에서 글도 연재하고 있지요.
위의 슬라이드도 북앤톡 글에서 추렸습니다.

저는 둥글레가 양생을 꾸준하게 고민하면서 이런저런 시도도 하는 걸 옆에서 보아왔습니다.
꾸준하게 자기 생각을 점검하고 바꿀뿐더러, 우리의 건강, 특히 청년과 노년의 건강을 자기 일로 여깁니다. 
청년을 비롯해서 많은 사람들이 자기 몸이나 가족의 몸에 문제가 생기면 둥글레를 찾습니다.  
특히 언젠가 파지사유인문학에서 "약"에 대해 특강을 한 적이 있는데 도움이 많이 되더군요.

대표로 둥글레만 이야기했지만 양생세미나팀 모두가 자신들의 질문에서 시작한 양생론을 펼쳐보이지 않을까 기대됩니다.

11월 파지사유인문학 신청은 여기서 해주세요
http://moontaknet.com/?page_id=161&mod=document&uid=29171

댓글 0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모집]
[모집] 2021 [금요클래식 3월] <삼국지>, 한 권으로 가는 중국여행 (9)
금요클래식 | 2021.01.27 | 조회 581
금요클래식 2021.01.27 581
[모집]
[모집] 2021 겨울 철학강좌 2 - 들뢰즈의 <차이와 반복> 2장 (5강, zoom, 1월27일 수 개강) (34)
진달래 | 2020.12.07 | 조회 1627
진달래 2020.12.07 1627
[모집]
[모집] 2021 겨울 철학강좌 1 - 칸트의 <실천이성비판> (4강, 1월7일, 목 개강) (39)
여울아 | 2020.12.01 | 조회 1333
여울아 2020.12.01 1333
184
2020년 여름강좌2 <들뢰즈의 『카프카: 소수적인 문학을 위하여』 읽기> 신청하세요 (40)
블랙커피 | 2020.06.22 | 조회 1918
블랙커피 2020.06.22 1918
183
2020년 여름강좌 <칸트의 순수이성비판 읽기> 신청하세요 (59)
새털 | 2020.06.03 | 조회 3851
새털 2020.06.03 3851
182
<안티 오이디푸스> 읽기 신청하신 분, 신청하실 분 읽어주세요~
고은 | 2019.12.20 | 조회 708
고은 2019.12.20 708
181
2020 겨울고전강좌- 배병삼,정출헌 저자 특강 (48)
관리자 | 2019.12.14 | 조회 1612
관리자 2019.12.14 1612
180
2020 겨울-집중-철학강좌 : 들뢰즈 <안티 오이디푸스> 읽기 (47)
강학원 | 2019.12.05 | 조회 2074
강학원 2019.12.05 2074
179
[12월 파지사유인문학] 12월에 읽는 소설 (27)
관리자 | 2019.11.11 | 조회 2900
관리자 2019.11.11 2900
178
양생을 아시나요?
관리자 | 2019.11.05 | 조회 282
관리자 2019.11.05 282
177
[11월 파지사유인문학]새벽 3시 잠을 깨 화장실에 가는 이유는? (6)
관리자 | 2019.10.20 | 조회 941
관리자 2019.10.20 941
176
기후변화와 판도라의 희망 (1)
자누리 | 2019.10.06 | 조회 154
자누리 2019.10.06 154
175
<10월 파지사유인문학> 판도라의 희망이 궁금하다 (8)
관리자 | 2019.09.09 | 조회 792
관리자 2019.09.09 792
174
[퇴근길특강] 자기 배려의 책읽기(10/15,화) (22)
뿔옹 | 2019.09.08 | 조회 1129
뿔옹 2019.09.08 1129
173
신청합니다
김혜경 | 2019.09.07 | 조회 172
김혜경 2019.09.07 172
172
『중론』강독 시즌2 (6)
요요 | 2019.08.31 | 조회 1605
요요 2019.08.31 1605
171
<정화스님 특강> 혼탁한 세상, 오늘 부처님께 묻는다면? (9월8일) (34)
문탁 | 2019.08.15 | 조회 1072
문탁 2019.08.15 1072
170
9월 파지사유인문학 <뇌:빅뱅에서 인공지능까지> (20)
관리자 | 2019.07.31 | 조회 975
관리자 2019.07.31 9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