틈서가

세월호 기획<약전 릴레이 읽기> 너의 이름을 불러본다.

2017.03.15 17:20

작은물방울 조회 수:1248

바람이 많이 부드러워지고 있습니다.

봄 인가 봅니다.

봄이 되면....

가슴이 먹먹해 지는 이름들이 있습니다.




 < 더 북 >에서는  세월호와 관련 기획전시를 합니다.

단원고 학생들의 짧은  이야기들의 모음, 약전을 릴레이로 읽는 것인데요.

문탁의 친구들과 ....

잃어버린 304명의 우주를 함께 기억하고 싶어서 기획했습니다.

ac40faa8519094cd9731c780cd6e1031.jpg



"너의 이름을 불러본다."의  참여방법을 소개해드립니다.

IMG_0884.JPG

1. 약전이 있는 책상에 앉아 친구가 먼저 읽은 부분을 확인합니다.




IMG_0864.JPG

2. 다음에 이어지는 단원고 학생의 이야기를 읽습니다.




IMG_0883.JPG

3. 자신이 읽은 부분( 해당학생, 또는 페이지)을 약전 앞에 붙어 있는 종이에 기록합니다.

 (또는  포스트 잇 인덱스에 이름을 써서 표시합니다.)




IMG_0867.JPG

4. 메모지 포스트 잇에 약전을 읽은 후의 마음을 그림 또는 글로 적어주세요.



IMG_0869.JPG

5. 적은 메모를 <더 북> 공간에 있는 노란 배위에 붙여주세요.

 



세월호는 눈물로 시작되었습니다.

하지만 눈물을 흘렸다는 것만으로 내 맘이 가벼워지는 것이 아닙니다.


"잊지 않을께"라고 약속했지만 자주 잊어버리는게 미안한 이름

마주 하기가 힘든 이름

하지만

잊으면 안되는 이름


우리 함께 불러보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월호 희생자 약전”을 화요일에 모여서 함께 읽어요! [2] 블랙커피 2017.05.29 190
» 세월호 기획<약전 릴레이 읽기> 너의 이름을 불러본다. [4] 작은물방울 2017.03.15 1248
공지 <더 북> 디저트 뉴스 (1차-2.28) - 기본소득 [6] 관리자 2017.03.09 291
공지 공모 - 틈서가 공간이름과 활동이름을 지어주세요^^ [8] 꿈틀이 2017.01.23 270
35 <더 북> 0712 늦은 후기... [1] 동은 2017.07.19 33
34 6월 22일 틈서가 세미나 후기 [2] 꿈틀이 2017.06.21 56
33 <더북>' 켄로치기획전' 마지막 상영영화 <나, 다니엘 블레이크> 후기 [1] file 블랙커피 2017.06.17 44
32 <더 북> 약전 읽기 - 김 성 현 [1] 작은물방울 2017.06.14 51
31 틈세미나 - 르몽드 5월호 후반부 후기 [3] 곰곰 2017.06.08 46
30 틈서가-6월7일 세미나 발제 [3] file 꿈틀이 2017.06.06 46
29 켄 로치 기획전-3탄 "지미스 홀"후기 [3] file 넝쿨 2017.06.01 72
28 <더 북> 세월호 희생자 약전읽기 후기 [1] 넝쿨 2017.05.31 41
27 < 더북 > 르몽드디플로마티크 5월호 전반부 "엘리트 니들은 누구??" [1] 작은물방울 2017.05.24 60
26 켄로치 기획전- 2탄 <보리밭을 흔드는 바람> 후기 [3] file 꿈틀이 2017.05.24 72
25 <틈세미나>녹색평론154호 전반부 후기 [1] 넝쿨 2017.05.19 49
24 <더북> 5~6월 기획전- ken roach 영화를 읽다 [8] file 꿈틀이 2017.05.13 192
23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4월호 - 두번째 세미나 [1] file 곰곰 2017.05.11 58
22 르몽드디플로마티크 4월호 후기 [3] 넝쿨 2017.04.20 85
21 녹색평론153호 (4월12일) 세미나 후기 [2] 꿈틀이 2017.04.15 78
20 세월호 3주기 추모전 <너희를 담은 시간 전>을 다녀와서... [4] file 곰곰 2017.03.31 117
19 르몽드 3월 전반부 "유권자가 소비자라고??" [3] 작은물방울 2017.03.24 81
18 녹색평론153호 전반부 후기 [2] 넝쿨 2017.03.17 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