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분기 2회차 후기

고은
2018-09-26 16:21
155

세미나가 아주 조촐한 인원으로 시작되었습니다. 

비도 추적추적 오고, 사람도 적고 하여 점심을 나가서 먹기로 하였습니다.

오전의 키케로 세미나만 하고 오후의 아리스토텔레스는 다음주로 미룬 것이지요.

이번 키케로의 책은 <노년에 관하여>에 이은 <친구에 관하여>였습니다.

가장 글을 길게 써온 사람부터 시작하기로 했어요. 담쟁이쌤과 도라지쌤이였죠.

키케로에게 참된 우정이란 무엇일까? 두분은 같은 것을 꼽아왔습니다.

우정이란 제 2의 나이자 선의의 유대라는 것입니다. 

담쟁이쌤이 이것에 대해 정리해왔다면 도라지쌤은 자신의 우정과 비교해보았습니다.

우정관계가 많지 않은 것 같다는 도라지쌤은 왠지 모르게 키케로의 우정이 불편했다고 합니다.

그도 그럴 것이 키케로의 우정은 보통 우정과는 조금 달랐으니까요.

라라쌤의 말처럼 이 글에서 키케로는 우정에 대해 썼다기 보단 탁월함에 대해 쓴 것 같습니다.

탁월함을 전제로하는 우정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우정이 아름답기 위해선 탁월함이 얼마나 중요한지에 대해 말하고 있으니까요.

스르륵쌤 역시 키케로의 우정, 미덕을 근거로한 우정에 약간의 불편함을 내비쳤습니다.

스르륵쌤이 불편했던 건 '우정에 근심이 따를 수 있지만, 그것에 연연할 필요 없다'는 말이었습니다.

글에서도 선생님이 느끼시는 우정의 미덕 보단 우정의 근심이 더 잘 느껴졌습니다. 

담쟁이쌤과 도라지쌤의 글을 읽고 이야기를 나누다가 우정과 사랑의 구분은 무엇이냐는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세미나에서 질문을 던지고 토론을 하고 싶었던 제가 질문으로 꼽아온 것 중 하나였습니다.

사랑은 독점적이고 우정은 포괄적이며, 사랑은 자기 파괴적이고 우정은 약간의 거리가 있는 것 같다는 의견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오늘날 사랑으로 대표되는 '연애'종목에서는 비독점적인 사랑을 지향하기도 합니다.

우정 또한 약간은 자기 파괴가 되어야 하기도 하지요. 그렇다면 우정과 사랑은 정말 구분 가능한 것일까?하는 질문이 남습니다.

조금 더 생각해볼 문제로 넘겨두기로 하였어요.

세미나를 조금 빨리 끝내고 어장에 가서 회를 먹으며 반주를 했습니다.

왜 사람들이 잘 오지 않을까, 왜 숙제를 늦게 올릴까, 에 대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었어요.

힘이 빠지고 기운을 잃는 것도 자연스러울 수 있다고 생각해요. 그래도 같이 더 해볼 수 있다고도 생각합니다.

일단 발제를 추가해보기로 했습니다. <니코마코스 윤리학>을 제대로 읽게 되지 않는 것 같다고 해서요.

다음 시간엔 하던데로 새털쌤이 발제를 하고, 그 다음부터 나눠서 해보기로 했습니다.

다음 시간에는 추석연휴를 낀 탓에 글은 쓰지 않고 

저번에 하지 못했던 <니코마코스 윤리학> 3,4장과 새롭게 읽어야하는 5장을 읽어오면 됩니다!

댓글 2
  • 2018-09-26 21:03

    맞아요^^ 우리에겐 아직 해볼 게 있어요!

    내일 봅시다~

  • 2018-09-26 22:05

    흠ᆢ 제대로 읽기위해 발제를 추가하자 했던일에 대해

    누군가가 석고대죄한다던대요 ㅋ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마감]
[마감] 시 읽기 모임 (4)
미나리꽝 | 2019.12.27 | 조회 484
미나리꽝 2019.12.27 484
[마감]
[마감] [2020퇴근길대중지성] 자유로운 개인들의 공동체, 스피노자 & 니체 읽기! (29)
퇴근길대중지성 | 2019.12.14 | 조회 2314
퇴근길대중지성 2019.12.14 2314
[마감]
[마감] [2019퇴근길대중지성]2학기모집-스피노자<에티카>읽기! (13)
퇴근길대중지성 | 2019.06.16 | 조회 1265
퇴근길대중지성 2019.06.16 1265
[마감]
[마감] [2019퇴근길대중지성] 관계적 개인과 공동체적 자아 (21)
퇴근길대중지성 | 2018.12.28 | 조회 1820
퇴근길대중지성 2018.12.28 1820
239
고전대중지성 <레비스트로스의 인류학 강의> 후기 (1)
동은 | 2019.06.11 | 조회 163
동은 2019.06.11 163
238
퇴근길대중지성 퇴근길인문학 <주체의 해석학> 10강 후기~~ (4)
동글이 | 2019.06.07 | 조회 211
동글이 2019.06.07 211
237
고전대중지성 6회차 메모 및 발제 (7)
여울아 | 2019.06.06 | 조회 156
여울아 2019.06.06 156
236
퇴근길대중지성 <주체의 해석학> 11강 발제 - 자기 자신을 위해 살기 시작했어요
아렘 | 2019.06.04 | 조회 241
아렘 2019.06.04 241
235
고전대중지성 5회차 후기 [국가에 대항하는 사회 5장~] (7)
송우현 | 2019.06.03 | 조회 163
송우현 2019.06.03 163
234
퇴근길대중지성 주체의 해석학 9강 후기
미나리꽝 | 2019.06.02 | 조회 175
미나리꽝 2019.06.02 175
233
고전대중지성 국가에 대항하는 사회 숙제방 (7)
노라 | 2019.05.30 | 조회 232
노라 2019.05.30 232
232
퇴근길대중지성 주체의 해석학 <8강> 전반부 발제
코알라(김기식) | 2019.05.28 | 조회 168
코알라(김기식) 2019.05.28 168
231
고전대중지성 4회차 후기 <국가에 대항하는 사회 1~4장> (6)
작은물방울 | 2019.05.28 | 조회 247
작은물방울 2019.05.28 247
230
고전대중지성 4회차 메모(국가에대항하는사회1~4장) (5)
여울아 | 2019.05.23 | 조회 178
여울아 2019.05.23 178
229
퇴근길대중지성 [2019 퇴근길 대중지성]시즌 1 - 주체의 해석학 6장 후기 (6)
은꽃향기 | 2019.05.21 | 조회 209
은꽃향기 2019.05.21 209
228
고전대중지성 3회차 후기
여울아 | 2019.05.19 | 조회 191
여울아 2019.05.19 191
227
퇴근길대중지성 <퇴근길 대중지성> 메모데이 후기~ (5)
동글이 | 2019.05.17 | 조회 243
동글이 2019.05.17 243
226
고전대중지성 2분기 3회차 메모(가치이론6장 후반, 7장) (5)
여울아 | 2019.05.16 | 조회 187
여울아 2019.05.16 187
225
고전대중지성 2회차 후기 (3)
노라 | 2019.05.13 | 조회 273
노라 2019.05.13 273
224
고전대중지성 2분기 2회차 메모(가치이론 6장) (5)
여울아 | 2019.05.09 | 조회 234
여울아 2019.05.09 234
223
퇴근길대중지성 메모 Day~ 공지합니다 (8)
오영 | 2019.05.09 | 조회 263
오영 2019.05.09 263
222
퇴근길대중지성 주체의 해석학 4강 후기 (4)
신짱 | 2019.05.08 | 조회 249
신짱 2019.05.08 249
221
고전대중지성 <고전대중지성 시즌 2> 1회차 후기 (1)
느티나무 | 2019.05.06 | 조회 197
느티나무 2019.05.06 197
220
고전대중지성 2분기 시작이닷!(1차 메모) (5)
여울아 | 2019.05.02 | 조회 155
여울아 2019.05.02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