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집] 퇴근길 영화인문학 시즌1 : 거의 모든 것의 영화(3/12개강)

영화인문학
2020-01-16 14:39
1051

퇴근길 영화인문학

<시즌 1 : 거의 모든 것의 영화>

 

 

봉준호 감독이 지난 아카데미 시상식 때 마틴 스콜세지 감독의 말을 빌어서 이런 말했습니다.

 

"가장 개인적인 것이 가장 창의적인 것이다"

 

그리고 골든글러브 수상식 때는 이런 말도 했었지요.

 

"우리에게 있어서 단 하나의 언어는 '씨네마'다"

 

영화, 좋아하시나요? 혼자 영화를 보고나면 늘 다른 사람들은 어떻게 봤는지 궁금해서 리뷰를 찾아보게 됩니다. 평론가들의 글도 읽어보고, 유튜브에서 영화 컨텐츠를 서핑하기도 합니다. 나와 같은 생각을 만나면 뿌듯해지기도 하고 잘 못 봤던 부분이 새롭게 보이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퇴근길에 다른 친구들과 함께 영화 한 편 보는 건 어떨까요?

 

 

 

“만일 우리가 우리 나름대로의 해석에 탄탄한 내적 논리를 부여할 수 있다면, 그 해석이 아무리 엉뚱하고 작고 볼품없는 것이라 해도 위대한 가치를 지닐 수 있기 때문입니다. (...) 자신의 해석이 정론이라고 우기는 오만한 자들의 생각은 무시하고, 내 나름대로의 자신감 넘치는 해석을 가해봅시다. 다만 역시나 내 생각이 최고라고 타인들에게 강요하지는 맙시다. 함께 영화를 보고 난 뒤 나와 다른 해석을 가진 친구들과 만나 흥미롭게 얘기해봅시다.” 

 

(故이지훈 <Film 2.0> 편집장)

 

그러기 위해서 그의 말처럼 우리는 ‘영화의 적극적인 해석자’‘내적 논리를 구축하는 방법론을 끊임없이 공부’하면서 영화를 볼 필요가 있습니다. 그래서 <퇴근길 영화인문학>을 준비했습니다. 친구들과 함께 영화도 보고, 자신만의 내적 논리를 구축하는 공부도 합니다.

 

1년 동안 총 3개의 시즌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시즌 1 : 거의 모든 것의 영화>

<시즌 2 : 알.쓸.도.잡의 영화> (6월 초 예정)

<시즌 3 : 텍스트로서의 영화> (10월 중순)

 

<시즌 1 : 거의 모든 것의 영화> 에서는 영화의 역사를 들여다봅니다.

활동사진과 무성영화에서 산업으로서의 영화로 자리매김하기까지, 시대 상황에 따라 달라졌던 영화의 큰 흐름들을 살펴봅니다. 우리는 8주 동안 영화 역사상 중요한 영화들을 함께 보고 가이드가 될 만한 1권의 책을 읽습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첫 주 공지할 때 안내드리겠습니다.

 

기간

3/12(목) ~ 4/30(목) 8주, 매주 목요일 저녁 7시30분 (단, 영화상영은 7시부터)

 

장소

마을공유지 파지사유 (주소 : 수지구 동천동 874-6번지)

 

텍스트

<명장면으로 영화읽기> 신강호 저, 커뮤니케이션북스

 

 

참고문헌

<영화 역사와 미학>, 정헌, 커뮤니케이션북스

<만화로 보는 영화의 역사>, 남무성+황희연, 오픈하우스

<영화 이해의 길잡이>, 정재형, 개마고원

<영화의 역사>, 제라르 베통/ 유지나 옮김, 한길사

 

 

 

진행방식

부담 없는 짧은 메모 혹은 밑줄내용 공유(30분) + 관련 영화 보면서 책읽기(30분) + 토론(60분)

 

챨리 채플린과 함께 무성영화 시대의 명배우 버스터 키튼 주연의 영화 <셜록2세>도 봅니다.

 

프랑스 누벨바그의 기념비작이라고 불리는 장 뤽 고다르의 영화 <네 멋대로 해라>도 빼 놓을 수없지요~

 

아, 그리운 로버트 드 니로를 영화 <택시 드라이버>로 만나는 시간도 함께 합니다.

 

이 밖에도 영화인문학인만큼 세미나 시간에도 우리는 영화를 봅니다!!!!

 

정원 및 비용

15명 / 15만원 (8주)  (입금 순서대로 선착순 마감합니다.)

※ 문탁네트워크는 영리를 목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지 않습니다. 회비는 공동체 유지 및 활동으로 사용됩니다. 이런 이유로 회비는 세미나가 시작되면 반납되지 않습니다. 신청하실 때 충분히 고려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의

청량리 (016-665-3057)

 

신청방법

  1. 댓글로 신청하시고 (연락처 남겨주세요) 아래 계좌로 회비를 납부하시면 됩니다.
  2. 전화번호를 댓글 비밀메모란에 쓰시면 관리자에게만 노출됩니다.
  3. 계좌번호 : 카카오뱅크 3333-15-0084680 (진성일)
댓글 6
  • 2020-02-20 13:44

    인재하 신청합니다

    • 2020-02-22 12:54

      빠른 신청에 감사드려요~ ^____^

  • 2020-03-01 19:25

    이윤호 신청합니다.

    • 2020-03-02 22:45

      아~윤호님, 신청 감사합니다. ^^
      입금도 확인부탁드립니다~

    • 2020-03-03 12:48

      이윤호님 연락처가 없네요~ 016-665-3057 으로 보내주셔도 되구요
      아니면, 비밀댓글로 연락처 남겨 놓으셔도 됩니다.
      고맙습니다~

  • 2020-03-03 22:48

    010 8936 7644 입니다. 입금은 곧 하겠습니다. 혹시 일정이 그대로 하나요? 요즘 다들 연기가 되어서요.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알림]
[알림] <4주 단기세미나모집>『사유 속의 영화』 읽기 (20)
띠우 | 2020.12.07 | 조회 1031
띠우 2020.12.07 1031
[모집]
[모집] 2021 토요영화인문학 시즌3 <영화, 사유하다> (14)
띠우 | 2021.09.10 | 조회 366
띠우 2021.09.10 366
[모집]
[모집] 2021 영화인문학 시즌2 <영화, 다시보다> (9)
블루리본 | 2021.05.13 | 조회 792
블루리본 2021.05.13 792
[모집]
[모집] 2021 토요영화인문학 시즌1 <영화, 이해하다> (5)
필름이다 | 2021.01.26 | 조회 1338
필름이다 2021.01.26 1338
[모집]
[모집] [퇴근길영화인문학] 퇴근길 영화인문학 시즌3 : 텍스트로서의 영화(10/15개강) (16)
영화인문학 | 2020.09.15 | 조회 774
영화인문학 2020.09.15 774
[모집]
[모집] [퇴근길영화인문학] [모집] <퇴근길영화인문학시즌2> 알·쓸·도·잡의 영화(6월11일 시작) (17)
띠우 | 2020.05.10 | 조회 819
띠우 2020.05.10 819
[모집]
[모집] [퇴근길영화인문학] [모집] 퇴근길 영화인문학 시즌1 : 거의 모든 것의 영화(3/12개강) (6)
영화인문학 | 2020.01.16 | 조회 1051
영화인문학 2020.01.16 1051
55
짧은 방학 단기 문학 세미나 후기 (4)
띠우 | 2021.08.20 | 조회 93
띠우 2021.08.20 93
54
영화인문학시즌2 한형모 감독의 <돼지꿈(1961)> 후기 (1)
띠우 | 2021.07.29 | 조회 72
띠우 2021.07.29 72
53
영화 <월하의 공동묘지>후기(스포주의) (2)
청량리 | 2021.07.22 | 조회 70
청량리 2021.07.22 70
52
영화 인문학 일곱번째 시간 메모
micales | 2021.07.13 | 조회 53
micales 2021.07.13 53
51
영화인문학 여섯번째(?) 시간 후기 (4)
micales | 2021.07.12 | 조회 95
micales 2021.07.12 95
50
영화 인문학 다섯번째 시간 메모 (3)
micales | 2021.07.01 | 조회 54
micales 2021.07.01 54
49
영화 <휴일> 후기(시즌2-4) (2)
후.당.토 | 2021.06.27 | 조회 89
후.당.토 2021.06.27 89
48
영화인문학 네 번째 시간 메모 올립니다 (4)
수수 | 2021.06.22 | 조회 86
수수 2021.06.22 86
47
<오발탄>후기 (3)
토토로 | 2021.06.21 | 조회 103
토토로 2021.06.21 103
46
영화 인문학 세번째 시간 메모 (2)
micales | 2021.06.14 | 조회 95
micales 2021.06.14 95
45
영화인문학 <바보들의 행진> 후기 (3)
수수 | 2021.06.12 | 조회 91
수수 2021.06.12 91
44
2021 영화인문학 시즌2 첫시간-영화 <성춘향> (7)
micales | 2021.06.09 | 조회 167
micales 2021.06.09 167
43
영화인문학시즌2 시작합니다 (2)
띠우 | 2021.06.03 | 조회 69
띠우 2021.06.03 69
42
영화인문학 시즌1 에세이#4_그래, 나는 사춘기다(원제 : 관계, 그 아래에서)
재하 | 2021.05.04 | 조회 102
재하 2021.05.04 102
41
영화인문학 시즌1 에세이#3_왜 <블랙스완>일까
띠우 | 2021.05.02 | 조회 103
띠우 2021.05.02 103
40
영화인문학 시즌1 에세이#2_그릇된 욕망의 날갯짓
수수 | 2021.05.02 | 조회 73
수수 2021.05.02 73
39
영화인문학 시즌1 에세이#1_‘스윗 걸’은 어떻게 ‘스완 퀸’이 되었나
토토로 | 2021.05.02 | 조회 124
토토로 2021.05.02 124
38
영화인문학 시즌1 일곱번째 후기 <블랙 스완> (3)
청량리 | 2021.04.22 | 조회 187
청량리 2021.04.22 187
37
<영화인문학시즌1> 문 라이트 후기 (3)
띠우 | 2021.04.14 | 조회 233
띠우 2021.04.14 233
36
'라쇼몽'으로 프레임을 논하다 (3)
수수 | 2021.04.05 | 조회 243
수수 2021.04.05 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