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서당 논어 3분기 4강후기

지앵
2020-11-16 14:56
54

 

매우 늦은 후기를 올리게 되어 대단히 죄송합니다.

이젠 깜빡깜빡 하는 것이 놀랍지도 않습니다 ㅡㅠㅠ

泰伯의 마지막과 子罕의 초반을 공부하였는데 태백의 마지막 문장은

논어의 마지막편인 堯曰과 연결하여 보아야 한다고 하셨습니다.

18, 子曰 巍巍乎. 舜禹之有天下也 而不與焉.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높고 크시도다. 순임금과 우임금께서는 천하를 가지셨으면서도, 자신은 직접 관여하지 않으셨도다"

19, 子曰 大哉 堯之爲君也. 巍巍乎 唯天爲大 唯堯則之. 蕩蕩乎 民無能名焉. 巍巍乎 其有成功也. 煥乎 其有文章.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위대하시도다! 요의 임금되심이여. 높고 크게 우뚝 솟았도다! 오직 하늘만이 위대한데, 요임금만이 본받으셨구나. 넓고 넓도다! 백성들은 무어라 형용조차 하지 못하는구나. 높고 크도다! 그 공을 이루심이여. 빛나도다! 그 문물제도여.”

20, 舜有臣五人而天下治. 武王曰 予有亂臣十人. 孔子曰 才難 不其然乎. 唐虞之際 於斯爲盛. 有婦人焉 九人而已. 三分天下有其二 以服事殷. 周之德 其可謂至德也已矣.
  순임금에게는 어진 신하가 다섯 있어, 천하가 잘 다스려졌다.
  무왕이 말하길 “내게는 훌륭한 신하가 열 사람 있다.”고 하였다.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인재를 구하기 어렵다고 하더니, 정말 그렇지 않은가? 요순 시대 이후, 이 때야말로 인재가 가장 많았다. 그러나 부인이 있었으니 아홉 사람일 뿐이다. 천하를 셋으로 나누어 그 둘을 가졌음에도 은나라를 섬겼으니, 주나라의 덕은 가히 지극하다고 할 뿐이다.

 순임금의 다섯 신하는 우(禹)-치수, 직(稷)-농사, 설(契)-교육, 고요(皐陶)-법, 백익(伯益)-산림담당이고,무왕의 열 신하는 태사(太姒), 주공(周公) 단(旦), 소공(昭公) 석(奭), 태공(太公) 망(望), 필공(畢公), 영공(榮公), 대전(大顚), 굉요(閎夭), 산의생(散宜生), 남궁괄(南宮适)이다.9명의 신하와 문왕의 비인 '태사'라 하지만,자식으로서 어머니를 신하로 삼는 의리가 없으니 읍강(무왕의 비)을 말하는 것 이라 한다.

 
21, 子曰 禹 吾無間然矣. 菲飮食 而致孝乎鬼神. 惡衣服 而致美乎黻冕. 卑宮室 而盡力乎溝洫. 禹 吾無間然矣.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우임금은 내가 따라갈 수가 없구나. 자신이 마시고 드시는 것은 검소하게 하시면서도 귀신에 대한 제사에는 정성을 다하셨다. 평소 때 입는 의복은 검소하게 하셨으면서도 제례 때의 의복은 더없이 아름다우셨다. 자신의 궁궐은 초라하게 하셨어도 치수에는 힘을 다 기울이셨도다. 우임금은 정말 내가 따라갈 수가 없도다.

 

위 문장들로 공자가 공식적인 역사시대를 堯舜으로 평가하였으니 이것이  후대에는 권위있는 正論이 되었고, 문자중심주의 주지주의 실증주의인 공자의 사상과  중국 고대의 전설에 나오는 帝王 (황제, 전욱, 제고, 요, 순)을 잘 섞어서 사마천은 史記에 堯帝本記 1권으로 서술하였다.  

 

공자, 사마천 사기, 삼황오제, 요순 ,열녀전의 첫 등장 인물들,주지주의,야사주의, 실증주의, 문자중심주의, 시경, 서경.....등등

방대한 역사적 자료들과 개념들이 넘실댔던 수업시간과는 아주 다르게 종종거리며 생활 밀착형으로 나날이 분주했던 나의 삶이 선명하게 대비되니 참으로 난감하고 당황스러울 뿐 입니다.  

 

 

댓글 1
  • 2020-11-21 02:20

    생활밀착형 분주함속에 넓고 깊은 뜻이 스며들었으리라 믿습니다.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모집]
[모집] 2021 강학원④ <이문서당> : 논어 (온라인과 오프라인 동시모집) (2.16 개강 /27주 과정) (8)
관리자 | 2021.01.09 | 조회 433
관리자 2021.01.09 433
[모집]
[모집] 2020 以文서당 - 논어, 깊고 넓게 읽기 (55)
관리자 | 2019.12.16 | 조회 2549
관리자 2019.12.16 2549
836
3분기 鄕黨 마지막 후기 (4)
봉옥이 | 2020.12.20 | 조회 87
봉옥이 2020.12.20 87
835
이문서당 3분기 마지막 9회차 수업공지합니다! (1)
봄날 | 2020.12.14 | 조회 76
봄날 2020.12.14 76
834
(후기) 상상속 공자교실 (4)
바당 | 2020.12.08 | 조회 92
바당 2020.12.08 92
833
이문서당 3분기 8회차 수업은 줌으로 합니다!!
봄날 | 2020.12.07 | 조회 68
봄날 2020.12.07 68
832
(후기) 인이 멀리있는가 아니면 인할 마음(생각)이 없는 것인가.
여울아 | 2020.12.07 | 조회 67
여울아 2020.12.07 67
831
[미친복습단]논어 글쓰기 15차- 지극한 덕, 새 세상을 여는 키워드
바당 | 2020.12.06 | 조회 47
바당 2020.12.06 47
830
이문서당 3분기 7회차 수업 공지합니다!!
봄날 | 2020.11.30 | 조회 81
봄날 2020.11.30 81
829
[美親복습단]논어글쓰기 14차- 세상 따뜻한 남자, 공자님 (5)
바람~ | 2020.11.26 | 조회 84
바람~ 2020.11.26 84
828
이문서당3분기 6회차 공지 올립니다!
봄날 | 2020.11.23 | 조회 85
봄날 2020.11.23 85
827
[美親복습단] 논어 글쓰기 13회 공자님의 기도 (1)
뚜띠 | 2020.11.18 | 조회 54
뚜띠 2020.11.18 54
826
이문서당 3분기 4회차 후기입니다 (4)
잠잠 | 2020.11.16 | 조회 61
잠잠 2020.11.16 61
825
이문서당 논어 3분기 4강후기 (1)
지앵 | 2020.11.16 | 조회 54
지앵 2020.11.16 54
824
이문서당 논어 3분기 5회차 수업 공지합니다!
봄날 | 2020.11.16 | 조회 74
봄날 2020.11.16 74
823
[美親복습단] 논어 글쓰기 - 효孝가 무어냐고 물었더니,
영감 | 2020.11.16 | 조회 60
영감 2020.11.16 60
822
이문서당 3분기 4회차 수업 공지합니다
봄날 | 2020.11.09 | 조회 77
봄날 2020.11.09 77
821
이문서당 논어 3분기 3강후기 (뒷부분)
영감 | 2020.11.07 | 조회 101
영감 2020.11.07 101
820
이문서당 논어 3분기 3강후기; 10장 어질게 혀를 차다... (2)
뚜띠 | 2020.11.07 | 조회 122
뚜띠 2020.11.07 122
819
[美親복습단] 논어 글쓰기 11회 - 말 보다 행동
토용 | 2020.11.06 | 조회 56
토용 2020.11.06 56
818
이문서당 3분기 3회차 공지 올립니다!!
봄날 | 2020.11.02 | 조회 79
봄날 2020.11.02 79
817
이문서당 논어 3분기 2강 후기: 삶의 무게여 (6)
노라 | 2020.10.30 | 조회 135
노라 2020.10.30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