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경> 7회 공지합니다~

이문반장
2019-09-09 11:45
110

서경을 읽기 시작한지도 벌써 6주가 지났네요^^

2분기 4회 정도 읽은 것을 포함하면 10회 정도로 시를 읽었는데요.

다들 어떠신지요? 이제 시를 읽는 몸으로 조금은 변화하셨나요들?

아직은 시간이 좀 남았나요? 점점 시에 익숙해지는 몸이 우리에게 어떤 말을 걸지 계속 기다려 볼까요?

암송 숙제가 계속 나가고 있지요? 6회에서 읽었던 장강 스토리에서 '백주' 외에 암송하고 싶은 시는 발견하셨나요?

담주에는 2차 암송 숙제 검사를 할까 합니다~ 다음 주에 하실 분들 준비해 주세요^^

 

이제 슬슬 3분기 마무리하면서 세미나 회원 활동 하나 제안하려 합니다^^

작년에는 '주역만두'로 은방울 키친 세미나 단품을 생산했던 것 기억나세요?

올해는 '시경만두'로 하면 어떨까요? 날짜는 3분기 마지막 시간 9월 24일 수업 끝나고 한시반부터요

제안이니 의논해보고 결정해요~~~

 

이번 주 일상 당번입니다~

문탁2층 청소: 지앵, 여울아, 뚜띠, 산새

간식및 후기: 아리랑, 고로께

입니다~

댓글 0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알림]
[알림] 6월2일 이문서당 그랜드오프닝!
봄날 | 2020.05.04 | 조회 126
봄날 2020.05.04 126
[알림]
[알림] 2020 이문서당 개강 인터뷰. 우쌤왈, <논어를 뜨겁게 사랑하세요~> (3)
봄날 | 2020.04.08 | 조회 201
봄날 2020.04.08 201
[모집]
[모집] 2020 以文서당 - 논어, 깊고 넓게 읽기 (54)
관리자 | 2019.12.16 | 조회 2167
관리자 2019.12.16 2167
[모집]
[모집] 2019 이문서당 - 계사전 & 시경 (25)
관리자 | 2018.12.10 | 조회 4058
관리자 2018.12.10 4058
[모집]
[모집] 2018 이문서당 - 우주 최강! 周易 (50)
관리자 | 2017.12.18 | 조회 1999
관리자 2017.12.18 1999
[모집]
[모집] 2017 <맹자> - 동양 정치철학의 정수 (29)
관리자 | 2016.12.25 | 조회 4228
관리자 2016.12.25 4228
[모집]
[모집] 2016 以文서당 - 중국 사유 : 그 내재성의 場 (29)
관리자 | 2015.12.21 | 조회 5372
관리자 2015.12.21 5372
[모집]
[모집] 2015 이문서당 - 사기열전 & 장자내편 (31)
관리자 | 2015.01.03 | 조회 6799
관리자 2015.01.03 6799
[모집]
[모집] 2014 <이문서당> 史記 - 모집 (30)
관리자 | 2013.12.08 | 조회 7658
관리자 2013.12.08 7658
[모집]
[모집] 2013 이문서당에서 <맹자>를 읽습니다 (19)
문탁 | 2013.01.15 | 조회 6988
문탁 2013.01.15 6988
[모집]
[모집] 2012 以文서당 - 상세안내 (1)
관리자 | 2011.12.04 | 조회 3791
관리자 2011.12.04 3791
753
[나의 논어베스트 14-끝^^] 알아주지 않아도 섭섭해 하지 않으니, 군자가 아니겠느냐? (2)
문탁 | 2020.05.04 | 조회 134
문탁 2020.05.04 134
752
[나의 베스트 논어 13] 과유불급이야! 아니야 유비무환이야! (2)
인디언 | 2020.05.03 | 조회 57
인디언 2020.05.03 57
751
[나의 논어 베스트 12] 내가 <논어>를 좋아하는 이유 (2)
진달래 | 2020.05.02 | 조회 67
진달래 2020.05.02 67
750
[나의 베스트 논어 11] 극기복례(克己復禮) (2)
토용 | 2020.05.01 | 조회 65
토용 2020.05.01 65
749
[나의 논어 베스트10] 내가 좋아하는 번지와 민자건 (2)
봉옥이 | 2020.05.01 | 조회 72
봉옥이 2020.05.01 72
748
[나의 논어 베스트 9] "편견을 깨다" (1)
느티나무 | 2020.04.29 | 조회 87
느티나무 2020.04.29 87
747
[나의 논어베스트8] "잘 봐~ 진짜인지 가짜인지" (2)
산새 | 2020.04.28 | 조회 72
산새 2020.04.28 72
746
[나의 베스트 논어 7] Q. 마지막에 가서 엎어진 이유는 무엇일까요? (5)
고은 | 2020.04.27 | 조회 86
고은 2020.04.27 86
745
[ 나의 논어베스트 6 ] " 덕은 외롭지 않아요 ." (7)
고로께 | 2020.04.26 | 조회 68
고로께 2020.04.26 68
744
[나의 논어베스트5]"뭣이 중한디?!" (3)
자작나무 | 2020.04.25 | 조회 71
자작나무 2020.04.25 71
743
[나의 논어베스트 4]말보다 행동! 나 스스로! (6)
바람~ | 2020.04.24 | 조회 80
바람~ 2020.04.24 80
742
[나의 논어 베스트 3] 이 '찐'케미를 보라~ (5)
기린 | 2020.04.23 | 조회 134
기린 2020.04.23 134
741
[나의 논어 베스트 2] 낚시질은 하되 그물질은 하지 않는다 (2)
자누리 | 2020.04.22 | 조회 84
자누리 2020.04.22 84
740
[나의 베스트 논어 1] "비록 포승줄에 묶였으나 그의 죄가 아니다." (2)
여울아 | 2020.04.20 | 조회 95
여울아 2020.04.20 95
739
[딩동🔔논어 6회] 공부가 어떻게 밥이 될 수 있을까? (2)
관리쟈 | 2020.04.20 | 조회 94
관리쟈 2020.04.20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