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경> 읽기 보충자료입니다~

이문반장
2019-08-21 15:15
129

이번 주 <시경>4회 시간에 周南편 召南편 25편을 끝내고

모시序와 시경집전序를 읽으며 <시경>의 여러 맥락을 정리해 보는 시간이었습니다.

수업 시간에 우샘께서 邶편으로 들어가기 중국 전국시대의 역사를 훑어보면 좋겠다시며

책을 추천해 주셨습니다.

 

1.고우영의 십팔사략 -춘추시대, 전국시대

 

 

2. 사기 -세가 중 '위강숙세가'

사기는 총 130편인데 세가는 고대부터 전한(기원전100년경)까지의 각 제후국의 역사 30편을 가리킵니다.

그 중 읽어야 할 부분은 '위강숙세가' 입니다. 도서관에서 빌리면 요런 책을 찾으시고요

 

 

네이버에는 사기가 번역되어 있는데 '위강숙세가' 를 읽으시려면

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2842465&cid=62144&categoryId=62248

요기로 들어가시면 읽어 보실 수 있습니다.

슬슬 서늘해지고^^ 공부하기 좋은 때입니다~

시경과 친해지는 '백한 가지 방법' 중 자료로 친해지는 방법이었습니다^^

댓글 0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알림]
[알림] 6월2일 이문서당 그랜드오프닝!
봄날 | 2020.05.04 | 조회 126
봄날 2020.05.04 126
[알림]
[알림] 2020 이문서당 개강 인터뷰. 우쌤왈, <논어를 뜨겁게 사랑하세요~> (3)
봄날 | 2020.04.08 | 조회 201
봄날 2020.04.08 201
[모집]
[모집] 2020 以文서당 - 논어, 깊고 넓게 읽기 (54)
관리자 | 2019.12.16 | 조회 2167
관리자 2019.12.16 2167
[모집]
[모집] 2019 이문서당 - 계사전 & 시경 (25)
관리자 | 2018.12.10 | 조회 4058
관리자 2018.12.10 4058
[모집]
[모집] 2018 이문서당 - 우주 최강! 周易 (50)
관리자 | 2017.12.18 | 조회 1999
관리자 2017.12.18 1999
[모집]
[모집] 2017 <맹자> - 동양 정치철학의 정수 (29)
관리자 | 2016.12.25 | 조회 4228
관리자 2016.12.25 4228
[모집]
[모집] 2016 以文서당 - 중국 사유 : 그 내재성의 場 (29)
관리자 | 2015.12.21 | 조회 5373
관리자 2015.12.21 5373
[모집]
[모집] 2015 이문서당 - 사기열전 & 장자내편 (31)
관리자 | 2015.01.03 | 조회 6799
관리자 2015.01.03 6799
[모집]
[모집] 2014 <이문서당> 史記 - 모집 (30)
관리자 | 2013.12.08 | 조회 7658
관리자 2013.12.08 7658
[모집]
[모집] 2013 이문서당에서 <맹자>를 읽습니다 (19)
문탁 | 2013.01.15 | 조회 6988
문탁 2013.01.15 6988
[모집]
[모집] 2012 以文서당 - 상세안내 (1)
관리자 | 2011.12.04 | 조회 3791
관리자 2011.12.04 3791
753
[나의 논어베스트 14-끝^^] 알아주지 않아도 섭섭해 하지 않으니, 군자가 아니겠느냐? (2)
문탁 | 2020.05.04 | 조회 134
문탁 2020.05.04 134
752
[나의 베스트 논어 13] 과유불급이야! 아니야 유비무환이야! (2)
인디언 | 2020.05.03 | 조회 57
인디언 2020.05.03 57
751
[나의 논어 베스트 12] 내가 <논어>를 좋아하는 이유 (2)
진달래 | 2020.05.02 | 조회 67
진달래 2020.05.02 67
750
[나의 베스트 논어 11] 극기복례(克己復禮) (2)
토용 | 2020.05.01 | 조회 65
토용 2020.05.01 65
749
[나의 논어 베스트10] 내가 좋아하는 번지와 민자건 (2)
봉옥이 | 2020.05.01 | 조회 72
봉옥이 2020.05.01 72
748
[나의 논어 베스트 9] "편견을 깨다" (1)
느티나무 | 2020.04.29 | 조회 87
느티나무 2020.04.29 87
747
[나의 논어베스트8] "잘 봐~ 진짜인지 가짜인지" (2)
산새 | 2020.04.28 | 조회 72
산새 2020.04.28 72
746
[나의 베스트 논어 7] Q. 마지막에 가서 엎어진 이유는 무엇일까요? (5)
고은 | 2020.04.27 | 조회 86
고은 2020.04.27 86
745
[ 나의 논어베스트 6 ] " 덕은 외롭지 않아요 ." (7)
고로께 | 2020.04.26 | 조회 68
고로께 2020.04.26 68
744
[나의 논어베스트5]"뭣이 중한디?!" (3)
자작나무 | 2020.04.25 | 조회 71
자작나무 2020.04.25 71
743
[나의 논어베스트 4]말보다 행동! 나 스스로! (6)
바람~ | 2020.04.24 | 조회 80
바람~ 2020.04.24 80
742
[나의 논어 베스트 3] 이 '찐'케미를 보라~ (5)
기린 | 2020.04.23 | 조회 134
기린 2020.04.23 134
741
[나의 논어 베스트 2] 낚시질은 하되 그물질은 하지 않는다 (2)
자누리 | 2020.04.22 | 조회 84
자누리 2020.04.22 84
740
[나의 베스트 논어 1] "비록 포승줄에 묶였으나 그의 죄가 아니다." (2)
여울아 | 2020.04.20 | 조회 95
여울아 2020.04.20 95
739
[딩동🔔논어 6회] 공부가 어떻게 밥이 될 수 있을까? (2)
관리쟈 | 2020.04.20 | 조회 94
관리쟈 2020.04.20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