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프로젝트3-4 <행복은 자전거를 타고 온다> 후기

토토로
2021-09-12 13:56
80

1.

<행복은 자전거를 타고 온다> 이반 일리치(1974)

참 낭만적인 책 제목이다. 드라마 제목인듯, 심리치유(힐링) 에세이인듯...

원제는 <Energy and Equity>로,  에너지와 공정에 관한 것이다. 갑자기 낭만적인 제목이 확~사회학 책으로 다가온다.

나는 이 책을 도서관에서 빌려  읽었는데, 웃긴건, 이 책의 분류 위치가 '수송, 운송, 항공'  파트 였다. 

사회과학 서적인지, 운송에 관한 실용서인지, 행복에 관한것인지.. 아리송한 책, 바로 <행복은 자전거를 타고 온다> 되겠다!!

 

2. 

엊그제 걸어서 볼일을 보러가는 중에, 길에서 두 건의 교통 트러블을 목격했다.  그중 한건을 소개해 보자면, 전동 킥보드를 탄 여자가 무단횡단을 했고, 좌회전 하던 운전자는 갑자기 튀어나온 그 여자 때문에 크게 놀랐다.  운전자는 창문을 내리고  여자에게 분노에 찬 고함을 지른다. "죽고 싶어 환장 했어? 어!!!!"  그 광경을 지켜보는 나는 무섭고, 민망하다.

전동 킥보드, 자전거, 각종 자동차, 오토바이, 걷는 사람들이 뒤섞인 거리.

그 거리의 첫번째 강자는 암만 봐도 가장 덩치 크고 속도도 빠른 자동차이다. 물론 요즘엔 교통 신호쯤은 거뜬히 무시해 주는 오토바이가 상당히  늘어서 늘 주의해야한다. 인도 위를 아무렇지도 않게 가로지르는 킥보드도 그렇다. 

달팽이쌤은 강의중에 코로나 감염, 백신 부작용으로 사망하는 일에는 온 나라가 난리이면서, 그 보다 훨씬 더 많은 사람들이 교통사고로 죽는다는 것엔 별 관심이 없다고 안타까워했다. 

 

3.

일리치는 <행복은 자동차를 타고 온다>에서 '수송'과 '자력이동'에 대해 근원적 질문을 던졌다.

 

 

자동차 이동이 과연 효율적인 방법인가.

자동차 이동이 과연 공정, 공평한 방법인가.

자동차 수송 산업은 무엇을 독점하고 있는가.

수송 수단의 속도가 높아지는것이 오히려 누군가의 시간을 횡령하는게 아닐까.

자동차 이동, 운송 산업에 한계를 줘야하지 않을까.

수송이 필요하다면 어느 정도 속도가 적절한 속도일까.

자동차를 덜 이용한다면, 우리는 어떤 방법으로 이동할수 있을까.

자전거를 이용한 이동에대해 생각해 볼래......

넌 얼마나 걸어서 이동하니...

걷거나 자전거를 타고 이동하면 더 행복해지고, 더 공정해지는데 넌 어떻게 생각하니.....

너도 걸어볼래? 자전거타고 다녀볼래?

 

책을 다 읽고, 강의와 토론을 마치고 나니, 세미나 맴버들 모두가 결의에 차서 각오를 밝힌다.

"네!! 이제 될 수 있음 걸어서 다니겠어요!!!!!!"

 

4.

나도 9월이 되고 나서는 가능한 걸어서 이동중이다.

날이 조금 시원해졌기에 그럭저럭 걸을만하다.

귀에 이어폰을 끼고, 노래에 맞춰 (속으로) 흥얼거리거나, 손가락을 까딱거리거나, 아무 생각도 안하거나,

혹은 팟캐스트나 강의를  듣다보면 어느새 목적지에 도착한다.

마스크를 쓰고 걷는게 답답하긴 하지만 나름 재밌고, 기름값도 안들고, 운동도 되니 좋다.

 

이게 공정을 이루는 방법인지는 사실 그다지 모르겠다. 체감하기 어렵다.

그치만 이것이 '풍요로부터의 해방'과 '의존으로부터의 해방'을 이루기 위한 작은 발걸음 이란것은 느낀다.

또한 차를 타는 것보다는, 걷는것이 훨씬 좋은점이 많다는걸 알기에... 나는, 우리는 걷는다.

(카톡방에 올라온 걸으면서 찍었다는 사진들)

댓글 4
  • 2021-09-13 16:01

    루틴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데 루틴이 아닌것은 승용차를 이용하게 되네요 저도 더 노력하겠습니다.

  • 2021-09-13 16:13

    요즘 파란 하늘을 볼 수 있어서 자주 하늘을 보게 되더라구요~ 걷다가 잠시 하늘 보셔요^^

  • 2021-09-14 05:30

    이 책을 읽으며 든 질문 중에 하나는.. 자전거나 걷기가 루틴이 아닌 레저나 운동이란 개념으로 이용되고 있는 것에 대한?? 질문이었어요.

    저또한 하루 자전거를 타고 다니며 이미 너무 익숙하게 자동차를 위한… 그리하여 자동차가 너무 많이 다니는.. 자전거나 인도가 없는 도로를 꼭 지나야하는 이 안타까운 현실 속에서 너무 … 어렵겠다는 체감을 하였습니다.

    하지만 풍요, 의존! 으로부터의 해방은 많~~~~~이 체감되도라구요. 

    그래서 자전거나 걷기를 루틴속으로 가져오려고 할 것 같습니다. 지속되어야 하는데….

    후기 감사해요 ^^


     

  • 2021-09-15 08:57

    자동차를 대신하여 일상의 교통으로 자력이동을 배치하기 가능한 부분들을 늘려가야겠어요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알림]
[알림] “동천 카페라떼클럽” 시작해볼까요!!! (4)
블랙커피 | 2020.12.21 | 조회 1413
블랙커피 2020.12.21 1413
[알림]
[알림] ‘더 라이브-마경에세이 특집’에 초대합니다~
블랙커피 | 2020.06.11 | 조회 849
블랙커피 2020.06.11 849
[알림]
[알림] <2020 마을경제 비전 세미나 : 생태와 공유지> (12)
블랙커피 | 2020.01.27 | 조회 1492
블랙커피 2020.01.27 1492
[알림]
[알림] 수능세트 주문하세요~ (13)
오영 | 2019.10.27 | 조회 1068
오영 2019.10.27 1068
[알림]
[알림] 마을경제-비전 세미나를 시작합니다 (7)
자누리 | 2019.02.07 | 조회 496
자누리 2019.02.07 496
[모집]
[모집] <특강> 팬데믹, 김종철... 그리고 일리치 (강사: 문탁 이희경)-에코프로젝트 시즌 3 (11)
생태공방 | 2021.07.26 | 조회 799
생태공방 2021.07.26 799
[모집]
[모집] <2021 에코프로젝트> 시즌 3 "소박한 삶을 짓다" (17)
에코프로젝트 | 2021.07.20 | 조회 932
에코프로젝트 2021.07.20 932
[모집]
[모집] [마감] 마을경제와 다툼없이 행복한 사회 - 스즈카커뮤니티를 만나다 (21)
뚜버기 | 2021.05.27 | 조회 1468
뚜버기 2021.05.27 1468
[모집]
[모집] <2021에코프로젝트 >시즌2 다른 미래를 상상하다 (18)
생태공방 | 2021.04.17 | 조회 1299
생태공방 2021.04.17 1299
[모집]
[모집] [에코랩액티비티]철따라~ 풀따라~ 에코 레시피 (6)
프리다 | 2021.03.27 | 조회 974
프리다 2021.03.27 974
[모집]
[모집] <특강> 호모쓰레기쿠스 고금숙의 '우린 일회용이 아니니까' (24)
블랙커피 | 2021.03.21 | 조회 1539
블랙커피 2021.03.21 1539
[모집]
[모집] 2021 에코프로젝트-생명을 지속하는 삶에 대한 일상실험프로젝트 (27)
생태공방 | 2021.01.18 | 조회 2363
생태공방 2021.01.18 2363
[모집]
[모집] <마경 세미나 - 생태와 공유지 시즌2> - “리처드 세넷을 읽다” 모집 (11)
블랙커피 | 2020.06.14 | 조회 1106
블랙커피 2020.06.14 1106
[마감]
[마감] [마감] 마을경제와 다툼없이 행복한 사회 - 스즈카커뮤니티를 만나다 (21)
뚜버기 | 2021.05.27 | 조회 1468
뚜버기 2021.05.27 1468
746
<에코프로젝트시즌3>다섯번째후기_자전거vs자동차 다큐멘터리 (3)
오늘 | 2021.09.16 | 조회 58
오늘 2021.09.16 58
745
에코프로젝트3-4 <행복은 자전거를 타고 온다> 후기 (4)
토토로 | 2021.09.12 | 조회 80
토토로 2021.09.12 80
744
에코프로젝트 시즌3 세번째 시간후기 (3)
| 2021.09.05 | 조회 53
2021.09.05 53
743
<에코프로젝트시즌3>주간실천과제 3주차 (5)
코스모스 | 2021.09.05 | 조회 85
코스모스 2021.09.05 85
742
브리타 정수기 필터 해킹 후기 (7)
오늘 | 2021.09.01 | 조회 175
오늘 2021.09.01 175
741
<에코프로젝트 시즌3> 두번째 시간 후기 (4)
| 2021.08.31 | 조회 86
2021.08.31 86
740
<에코프로젝트시즌3>주간실천과제 2주차 (7)
코스모스 | 2021.08.30 | 조회 90
코스모스 2021.08.30 90
739
<에코프로젝트시즌3>주간실천과제 1주차 (8)
코스모스 | 2021.08.22 | 조회 131
코스모스 2021.08.22 131
738
에코 프로젝트 시즌3 첫 강의 <팬데믹, 김종철... 그리고 이반일리치> (10)
| 2021.08.21 | 조회 122
2021.08.21 122
737
<에코프로젝트> 시즌2 워크숍 후기 (5)
블랙커피 | 2021.08.02 | 조회 148
블랙커피 2021.08.02 148
736
에코프로젝트 마무리 과제 (11)
뚜버기 | 2021.07.26 | 조회 167
뚜버기 2021.07.26 167
735
에코프로젝트2-9 <사랑과 경제의 로고스> 4회차 후기 (7)
토토로 | 2021.07.24 | 조회 178
토토로 2021.07.24 178
734
<에코프로젝트시즌2>주간실천과제 8주차 (10)
코스모스 | 2021.07.18 | 조회 200
코스모스 2021.07.18 200
733
<에코프로젝트시즌2> 8주차 후기 (4)
마음 | 2021.07.17 | 조회 125
마음 2021.07.17 125
732
<에코프로젝트시즌2>주간실천과제 7주차 (12)
코스모스 | 2021.07.12 | 조회 164
코스모스 2021.07.12 164
731
7주차<사랑과 경제의 로고스>2차시 후기 (5)
최경옥 | 2021.07.08 | 조회 121
최경옥 2021.07.08 121
730
7회차 <사랑과 경제> 첫번째 시간 (5)
| 2021.07.05 | 조회 114
2021.07.05 114
729
<에코프로젝트시즌2>주간실천과제 6주차 (12)
코스모스 | 2021.07.04 | 조회 168
코스모스 2021.07.04 168
728
다툼 없는 행복한 사회 <스즈카커뮤니티>  (4)
프리다 | 2021.06.27 | 조회 251
프리다 2021.06.27 251
727
<에코프로젝트시즌2>주간실천과제 5주차 (10)
코스모스 | 2021.06.27 | 조회 156
코스모스 2021.06.27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