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7쪽

꼭지
2020-04-17 17:35
28

4월 20일 /p.167 /꼭지

 

ていど [程度] 정도

けんめい [賢明] 현명.

こまめに 여러번, 자주

さんか [参加]

やぶる [破る] 1.깨다. 2. 찢다, 째다.

このさき [この先·此の先] 앞(으로).

さらに [更に] 1. 그 위에, 더욱더. 2. 다시 (한 번), 거듭. 3. (뒤에 否定하는 말이 따라서) 조금도, 도무지. (=まったく)

かんそう [完走] 완주, 주파, 끝까지 달림

 

댓글 6
  • 2020-04-18 22:30

    p170단어 띠우
    そうじゅう [操縦] 조종
    とうにゅう [投入]
    ねんとう [念頭]
    おおむね [概ね·大概·大旨] 대체의 취지, 대체(로), 대개, 대강.
    けいじじょうがく [形而上学]
    りょういき [領域]
    ふずい [付随·附随] 부수, 붙쫓음, 관련됨.
    いっこくもはやく [一刻も早く] 일각이라도 빨리.
    ちらりと 힐끗
    くぎり [区切り·句切り] 일단락 → 区切りがつく. 결말이 나다.
    たいした [大した]대단한.
    べんぎ [便宜] 편의
    きわだつ [際立つ] 뛰어나다, 두드러지다, 눈에 띄다.
    ゆうげん [有限]
    とおまわし [遠回し·遠廻し]완곡한, 빙둘러서
    ちっとも (뒤에 否定語가 따름) 조금도, 전연, 잠시도.
    ほうかつてき[包括的]

  • 2020-04-19 17:31

    168-170쪽
    一時いちじ. 한 때.
    わきたつ [沸き立つ]1.끓(어 오르)다, 소용돌이치다. 2.(흥분으로) 들끓다, 열광하다. 3.발효하여 끓다.
    むねがわきたつ [胸が沸き立つ] 가슴이 북받치다.
    きんにく [筋肉] 근육. (=すじ)
    かくめい [革命] ぎかい [議会]
    じょうたい [状態]
    くじょう [苦情] 1.괴로운 사정, 고충. 2.불평, 불만, 푸념.
    もうしたてる [申(し)立てる] 1.강경히 진술하다, (의견이나 희망 등을) 주장하다, 건의하다, 내세우다. 2.진언(進言)하다, 상신하다.
    あきらめる [諦める] 체념하다, 단념하다.
    たたく [叩く·敲く] 1.치다. 2.묻다, 들어보다. 3.반응을 보다, 떠보다.
    なげる [投げる] 1.던지다. 2.단념하다, 포기하다. 3.(시세 하락을 예상하여 주식 따위를) 투매하다, 싸게 팔다.
    ひへい [疲弊] 피폐.
    れきしてき [歴史的] ひつぜん [必然]
    かくめいてき [革命的] せいか [成果]
    じゅよう [受容] きそくてき [規則的]
    うで [腕] 1.팔. 2.완력. 3. 솜씨, 실력, 기술.
    かいな [腕] 1. 팔. (=うで) 2.상박부. (=にのうで)
    ぜんご[前後] いっぽ [一歩]
    -ずつ [宛] 1.같은 분량으로 할당함: …씩. 2. 같은 분량만큼 되풀이함, …씩.
    さしだす [差(し)出す] 1.내밀다. 2. 제출하다, 내다. 3.(우편물 따위를) 발송하다, 보내다.
    じどうてき [自動的]
    かする [化する] 1.화하다;변하다 2.동화하다;감화하다 3.화하게 하다;변하게 하다
    くつう [苦痛]
    ほぼ [略·粗] 거의, 대부분, 대개, 대강. (↔ちょうど, すっかり), (=おおかた)
    すら 1. …조차(도). (=さえ) 2.고어 …까지도.
    しょうする [消する·銷する] 1.지우다, 없애다, 또, 시간을 보내다. 2.소화하다.
    じじょう [事情] しょぶん [処分] 처분.
    みにくい [醜い] 추(악)하다, 보기 흉하다, 못생기다. (↔美(うつく)しい)
    かぐ [家具]
    おしやる [押しやる·押し遣る] 1.밀어서 저쪽으로 보내다. 2.밀어젖히다, 퇴박하다.
    ふう[風] 1. 풍습, 풍속. (=ならわし) 2. 모양, 외양, 모습, 짓. (=ふり, ようす) 접미어 …풍, …식.
    ぬける [抜ける] 1.빠지다. 2.떨어지다. 3. (구멍이) 뚫리다, 관통하다.
    ぬく [抜く] 1.뽑다, 빼내다. 2.덜다, 줄이다, 거르다, 생략하다.
    おいぬく [追(い)抜く] 앞지르다.
    かんもん [関門] つうか [通過]
    しっかく [失格]
    ぎゃく[逆] 1.반대, 거꾸로임. (=さかさま), (↔順(じゅん
    おおく[多く] 명사: 많음, 많은 것. 부사:대개는, 대체로, 보통은, 흔히.
    がっくり 갑자기 부러지거나, 기가 꺾이거나, 맥이 풀리는 모양: 푹, 탁, 덜컥((‘がくり’의 힘줌말)).
    数すう·かず. はいご [背後]
    かんじょう [勘定] 계산, 셈.
    ほかに [外に·他に] 딴 곳에, 이외에, (그) 밖에, 따로.
    ぜんめんてき [全面的]
    ひきうけ [引(き)受(け)] 인수, 떠맡음.
    しかも [然も·而も] 1.그 위에, 게다가, 더구나. (=なお) 2.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런데도, 그러고도.
    ちゃくじつ [着実] じじつ [事実]
    こえる [超える] 1. (때가) 지나가다. 2.기준을 넘다. 3.보다 낫다. (=まさる)
    のぞむ [望む] 1.바라다, 소망하다, 기대하다. 2.바라다보다, 조망(眺望)하다. 3.따르다, 흠모하다.
    べき [可き] 1. (응당) 그렇게 해야 할. 2.적절한, 온당한. 3.…할 만한.

  • 2020-04-19 20:21

    がまん [我慢] 1.참음;자제   2.용서함;봐 줌   3.아만;자기를 훌륭히 생각하고 남을 깔봄
    かさねて [重ねて] 재차; 거듭; 다시 한 번
    すうっと
    1.공기가 좁은 곳으로 빠져나가는 소리   2.한 가닥의 선을 그리듯이 보이는 모양   3.가볍게 움직이는 모양
    かんかく [感覚]
    いがい [以外]
    うま-い [旨い·甘い·美味い] 1.맛있다   2.어쨌든 손해가 안되는 모양
    まるで [丸で] 1.마치;꼭   2.전혀;전연
    せきへき[石壁]
    -みたい (体言 또는 活用語의 終止形에 붙어서) (마치) …같다; …비슷하다; …싶다.
    あっち [彼方] 저기; 저쪽; 저리
    せいかく [正確]
    つうか [通過] 1.통과   2.그대로 지나감   3.무사히 지남;패스
    しまった 1.아차;아뿔싸   2.모르는 사이에 저지른 실패
    りくつ [理屈·理窟] 도리; 이치; (자기 주장을 합리화하려는) 이론이나 이유; 구실; 핑계.
    けいか [経過]
    すじみち [筋道] 사리; 조리; 절차; 순서.
    だけ [丈] 1.정도·범위의 한계를 나타냄   2.…만큼;…대로   3.한;데까지
    しょう-ずる [生ずる] 1.돋아 나오다;나다   2.발생하다;생기다   3.나오게 하다
    なが-れる [流れる] 1.흐르다   2.흘러내리다   3.흘러가다
    たどり 떠듬떠듬 겨우 간신히
    まか-せる [任せる·委せる] 1.맡기다   2.…하는 대로 내버려 두다;마음대로 …하게 하다   3.위임하다;일임하다
    くるし-い [苦しい] 1.괴롭다   2.고통스럽다;난처하다   3.답답하다
    つか-れる [疲れる] 1.지치다;피로해지다   2.오래 사용해서 약해지다;낡아지
    ひへい [疲弊] 피폐
    いわば [言わば·謂わば] 말하자면; 비유해서 말한다면.
    じょうたい [常態]

  • 2020-04-19 21:45

    174~175p 밭향
    ぶつじょう[物情] 물정. 세상 인심; 세상의 돌아가는 사정.
    しんと 소리 하나 없이 대단히 조용한 모양: 괴괴히; 잠잠히.(=しいんと)
    しゅたいてき[主体的]
    つうか[通過]
    常呂町(ところちょう)
    うれしい[嬉しい] 즐겁고 기쁘다.(↔悲しい) 고맙다; 감사하다; 황송하다
    いつだって[何時だって] 언제고; 언제든.
    さすがに 과연
    ちゅう[宙] 하늘; 허공; 공중. (글씨를 보지 않고) 외워서 말함.(=そら)
    ぎゅっと 힘주어 조르거나 눌러대는 모양: 꽉; 단단히.
    にぎりしめる[握り締める] 꽉 쥐다
    じこく[時刻]
    ふく[拭く] 닦다; 훔치다
    ほどく[解く] 풀다; 뜯다. 알기 쉽게 풀이하다. 기원(祈願)의 기간이 끝나서 그만 두다.
    にゅうねん[入念] 공을 들임; 꼼꼼히 함; 정성들임
    よろこび[喜び·欣び·歓び·悦び] 기쁨.(↔かなしみ)
    あんど[安堵]
    しまる[締(ま)る] 단단히 죄이다[졸라지다]; 단단히 매어지다. 

  • 2020-04-20 08:12

    175~176쪽 8줄 (둥글레)
    てすり [手すり·手摺] 난간.
    しがみつく달라붙다/ 매달리다; 다랑귀 뛰다/ 거칠게 덤벼들다;붙들고 늘어지다.
    がくがく느슨해져서 흔들리게 된 모양: 근뎅근뎅/ 자꾸 떨리는 모양: 바들바들, 부들부들, 오들오들.
    りょうきゃく [両脚]
    のぼりおり [上り下り]오르내림.
    なんのかの 이러쿵저러쿵, 그러니저러니.
    ながねん [長年·永年]긴[오랜] 세월, 여러 해.
    つかれ [疲れ]피로.
    よくじつ [翌日]익일, 이튿날, 다음날.
    てくび [手首·手頸] 손목.
    はれあがる [腫(れ)上がる] (몹시) 부어 오르다.
    もたらす [齎す]가져가다, 가져오다, 초래하다.
    きょだつかん[虚脱感] 허탈감.
    ふと [不図]뜻밖에, 우연히, 문득/ 갑자기,잠시.
    きがつく[気が付く·附く]알아차리다; 깨닫다/ 생각이 두루 미치다/ 제정신이 들다; 정신나다.
    かんしょく [感触]
    はくだくしょく [白濁色]백탁색
    つつむ [包む·裏む] 싸다, 포장하다, 두르다/ 감추다, 숨기다/ 에워싸다, 포위하다.
    ねつい [熱意]
    つかれがとれる [疲れが取れる]피로가 가시다.
    みいだす [見いだす·見出す]찾아내다, 발견하다.
    うちけす [打(ち)消す]부정(否定)하다/ ‘消す’의 힘줌말: 없애다, 지우다.
    おこる [起(こ)る]일어나다, 발생하다.
    かいすう [回数]
    めっきり두드러지게 변화하는 모양: 뚜렷이, 현저히, 부쩍, 제법.

    사로마호의 레이스 직후는 난간에 매달려 살살 계단을 내려가야 했다. 다리가 바들바들 떨리고 신체를 잘 지탱해주지 않는다. 그러나 양다리의 피로는 수일 내로 회복했고 보통으로 계단을 오르내릴 수 있게 되었다. 이러쿵저러쿵 말해도 나의 양다리는 장거리를 달리도록 여러 해에 걸쳐 조정되어 왔던 것이다. 문제가 일어났던 것은 앞에서도 말했다시피 손 부분이었다. 다리의 근육의 피로감을 커버하기위해서 손을 심하게 휘둘렀던 탓일 것이다. 이튿날이 되어 오른쪽 손목이 아프다고 하고, 빨갛게 많이 부어올랐다. 오랫동안 마라톤을 달려 왔지만 달린 후에 다리가 아니라 손에 문제가 생긴 것은 처음이었다.
    그러나 울트라 마라톤의 체험이 나에게 초래한 여러 일 중에 가장 중요한 의미를 가진 것은 육체적인 것은 아니고 정신적인 것이었다. 초래된 것은 어떤 종류의 정신적 허탈감이었다. 문득 제정신이 드니, ‘런너스 블루’라고도 말할 것이지만 (감촉으로 말하면 그것은 블루(우울)은 아니고 백탁색에 가까웠지만) 얇은 필름처럼 나를 감싸고 있었다. 울트라 마라톤을 완주한 후, 나는 달린다는 행위 자체에 대해 이전처럼 자연스러운 열의를 가질 수 없게 된 것 같다. 물론 현실적으로 육체적인 피로가 좀처럼 가시지 않았던 것도 있었지만, 그것만은 아니다. ‘달리고 싶다’고 하는 의욕이 자신 안에서 이전 만큼은 명확하게 발견할 수 없었던 것이다. 왜인지는 알 수 없다. 그러나 그것은 부정하기 어려운 사실이었다. 내 속에서 무언가가 일어났던 것이다. 매일의 조깅 회수도 거리도 뚜렷이 줄었다.

  • 2020-04-20 09:50

    167-176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알림]
[알림] [모집] 『サイエンズ入門:人間を知り,人間らしい生きる』강독 함께 하실 분 (3)
뚜버기 | 2020.06.07 | 조회 129
뚜버기 2020.06.07 129
[알림]
[알림] <일본어강독모집> 무라카미 하루키의 책, 함께 읽으실 분~~ (2)
띠우 | 2019.10.28 | 조회 315
띠우 2019.10.28 315
940
さいえんず 入門 p24-25 (6)
야생 | 2020.07.02 | 조회 34
야생 2020.07.02 34
939
사이엔즈입문 p.30~31
꼭지 | 2020.07.01 | 조회 18
꼭지 2020.07.01 18
938
p.6~7 (6)
꼭지 | 2020.06.21 | 조회 26
꼭지 2020.06.21 26
937
9장 후기 (적어도 최후까지 걷지는 않았다.) (5)
루시아 | 2020.06.20 | 조회 35
루시아 2020.06.20 35
936
p249단어 올립니다 (5)
뫼비우스의 띠WOO | 2020.06.13 | 조회 17
뫼비우스의 띠WOO 2020.06.13 17
935
<8장 죽을 때까지 열여덟> 후기입니다 (5)
뫼비우스의 띠WOO | 2020.06.12 | 조회 53
뫼비우스의 띠WOO 2020.06.12 53
934
"7장 .뉴욕의 가을" 후기 - 손에 쥔 것은 경험과 본능뿐 (4)
뚜버기 | 2020.06.07 | 조회 54
뚜버기 2020.06.07 54
933
p.240~241 (6)
꼭지 | 2020.06.06 | 조회 28
꼭지 2020.06.06 28
932
p. 231~232 (6)
꼭지 | 2020.05.28 | 조회 27
꼭지 2020.05.28 27
931
p.219~220 (4)
꼭지 | 2020.05.22 | 조회 33
꼭지 2020.05.22 33
930
p.208 (5)
꼭지 | 2020.05.16 | 조회 24
꼭지 2020.05.16 24
929
p202단어 올립니다 (6)
띠복 | 2020.05.10 | 조회 26
띠복 2020.05.10 26
928
187-188쪽 (5)
당근 | 2020.05.03 | 조회 25
당근 2020.05.03 25
927
5장 후기. 만약 그 때의 내가 긴 포니테일을 갖고 있었다 해도 (3)
당근 | 2020.05.02 | 조회 45
당근 2020.05.02 45
926
6 장 후기 (4)
꼭지 | 2020.04.27 | 조회 38
꼭지 2020.04.27 38
925
4장 나는 소설 쓰는 방법의 많은 것을 매일 아침 길 위를 달리면서 배웠다 후기 (10)
밭향 | 2020.04.27 | 조회 57
밭향 2020.04.27 57
924
176~177쪽 (6)
꼭지 | 2020.04.26 | 조회 37
꼭지 2020.04.26 37
923
167쪽 (6)
꼭지 | 2020.04.17 | 조회 28
꼭지 2020.04.17 28
922
158쪽 (6)
꼭지 | 2020.04.10 | 조회 39
꼭지 2020.04.10 39
921
156~157쪽 (5)
둥글레 | 2020.04.05 | 조회 32
둥글레 2020.04.05 32